티스토리 뷰

WEB

nhn의 넌센스 웹표준 가이드

언제나 함께하는 고칼슘 highca 2009.03.12 14:07
"웹표준". 일반인들이야 별 관심이 없을지언정 웹 관련 개발을 하는 쪽에서는 점점 더 대두가 되고 있는 키워드임을 부정할 수 없을 것이다. 네이버, 한게임으로 유명한 nhn 은 이러한 "웹표준"에 일찍부터 관심을 보여왔고 nhn의 웹표준팀에서는 공익(?)적인 목적으로 자체적인 웹 표준화 가이드 정보를 제공하는 NULI - NHN Web Standardization Guide 라는 사이트를 운영하고 있다.

그 사이트에는 비록 네이버 사내에서 요긴하게 쓰일만한 내용 구성이긴 하지만, 네이버와 관련이 없는 사람들도 쓸만한 정보가 꽤 있다. 그 중에서도 UI라이브러리는 다양한 상황에서 쓸 수 있는 예제/소스코드를 잘 정리 놓은 코너인데 아이러니하게도 IE 6.0 은 전혀 고려가 되어 있지 않은 상태로 제공되고 있다.

좀 더 구체적으로는 아래와 같다.



보다시피 레이아웃이 완전 깨진 형태의 예제가 제공되고 있다. 이 뿐만이 아니라 다른 예제에서도 이렇게 IE6이 고려되지 않은 것을 많이 발견할 수 있었다.

웹표준이 브라우저별로 같은 출력을 해야 하는 '크로스브라우징'을 말하는 것은 아니다. 그리고 IE6이 표준을 잘 지키지 않는 버그덩어리 브라우저도 맞다. 하지만 웹표준의 목적은 좀 더 폭넓은 사용성과 접근성에 그 의미가 있을 것인데, 그 잘난 대기업 nhn의 웹표준팀에서 IE6을 완전 배제한 예제를 제공하는 것은 이 사이트를 보고 실무에 활용할 때 생각도 못했던 문제점에 봉착할 수 있기에 꼭 시정되어야 할 문제일 것이다.

이것도 nhn의 거만한 무신경일까? 어찌보면사소한 문제지만 "NHN 웹표준 가이드 사이트"에서 그랬다는 것이 충격이다. (실제로 서비스되고 있는 부분에서 저런 문제가 있었다면 그저 실수겠거니 했을 것이다)

덧 : 재미난 점은 해당 예제들이 IE6을 완전 배제하진 않은 것 같다. CSS핵 중 하나인 인더스코어핵(프로퍼티 앞에 언더바(_)를 붙이면 IE4~6에서만 해당 프로퍼티를 해석한다)이 해당 예제의 소스코드에서 발견되었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IE6에서는 완벽하게 깨지지만.

덧2 : nhn 해당 담당자분께서 이 포스팅을 보셨고, 현재는 완전 수정된 상태임. (포스팅을 올린지 몇시간 지나지 않아 수정되었다고 한다)
댓글
  • 프로필사진 비밀댓글입니다 2009.03.12 16:34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highca.com BlogIcon 언제나 함께하는 고칼슘 highca 안녕하세요. 이와 같은 버그 관련은 해당 사이트 내지는 관계자에게 말을 해야 맞는 것입니다만, 해당 사이트에는 유저가 의견을 달 수 있는 구조가 아닌 듯 해서 블로그 포스팅으로나마 알려드렸습니다.

    그런데 이렇게 빨리 반응이 올지는 몰랐네요. 제가 지금 댓글을 달고 있는 순간에는 이미 문제가 해결되어 있는 상태입니다.

    빠른 조치에 저도 감사드립니다.
    2009.03.12 20:25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naradesign.net/ BlogIcon 정찬명 제보 주신 덕분에 예제를 수정할 수 있었습니다. 본래 모든 예제들에 대하여 IE6의 호환성 검토를 해왔지만 해당 예제를 비롯하여 일부 호환성 검토를 진행하지 못한 실수가 있었던것 같습니다.

    http://html.nhndesign.com/guidelines/uio/menu/tab_1_ex.html

    이렇게 잘못 구현된 예제가 실제 서비스에 활용될 확률은 매우 적으니 안심하셔도 됩니다.
    감사합니다. (__)
    2009.03.12 16:34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highca.com BlogIcon 언제나 함께하는 고칼슘 highca 저도 파이어폭스를 기본 브라우저로 코딩을 하고 있어 때로는 IE6 테스트를 깜빡하고 지나치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래도 웹표준 사이트라고 하는데 IE6에서 완전히 깨지는 것을 보고 너무하다싶기도 하고, NHN 웹표준가이드에는 따로 글을 쓸만한 곳이 없어 포스팅을 올렸습니다. 빠르게 문제가 해결되어 다행입니다.
    2009.03.12 20:27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www.overtop.co.kr/tt2 BlogIcon 오버탑 우와~ 빠르게 답변올렸네요. 네이버도 사람이 하는지라 실수(?)가 있었나봅니다.
    웹코딩하는분들이 노고가 참많네여.
    브라우저를 한개만 쓰던가 해야쥐 원. 속터지겟어요
    2009.03.12 18:18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highca.com BlogIcon 언제나 함께하는 고칼슘 highca 그렇습니다. HTML+CSS 개발을 하다보면 유난히 말썽이 많은 것이 IE6입니다. 차라리 IE6만 남고 다른 브라우저는 없어졌으면, 또는 IE6 없애달라는 생각도 하곤 합니다.

    조만간 IE8이 정식출시된다고는 하지만 IE7로의 업그레이드도 미비한데, IE8로 업그레이드 하는 사람은 IE7 유저만 하는것은 아닌지 걱정됩니다.
    2009.03.12 20:29 신고
  • 프로필사진 쩝... 그냥 IE 업그레이드 하세요...

    제발요...

    개발자 죽어납니다...

    이런글 쓸 시간에

    http://resistan.com/savethedeveloper/

    IE6 업그레이드 홍보글 하나 더 쓰시는게 도움이 될듯합니다.
    2009.03.12 20:46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highca.com BlogIcon 언제나 함께하는 고칼슘 highca 저는 IE 6.0을 안씁니다. 호환성 테스트를 위해서 Standalone 형태의 IE 6.0 을 설치해 놓고 쓸 뿐입니다. 저도 IE 6을 아직도 쓰시는 분들께 IE7이나 FF로 바꾸라고 말하고 싶습니다만, IE6 유저들 입장에서는 바꿀 필요를 못 느끼고 있다는 것이 가장 큰 문제겠습니다. "멀쩡하게 잘 되는데 왜 바꿔?" 라는 것이 유저들 입장이고, 개발자 입장은 바로 save the developer 사이트에 있는 내용이겠지요.

    사실 MS가 6의 표준화 업데이트를 별도로 만들던지 강제로 7 이상으로 업데이트 하는게 가장 빠를 것으로 생각되구요. 개인적으로는 윈도7에 기대를 걸고 있습니다. 윈도7이 xp 만큼 성공을 거둔다면 자연스레 6.0은 조금씩 줄어들테니깐요.
    2009.03.13 02:26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ipm.pe.kr/blog BlogIcon 입명이 highca님은 블로그 걸고 답하는데 방문객은 쩝...으로 질문하네요. 익명이네요. 운영자는 동수랑 얘기하는 걸까요.

    질문자는 뭐 해주세요. 부탁하고 정작 당신은 형체없는 익명이군요.
    2009.03.13 20:55 신고
  • 프로필사진 쩝... 그리고 님이 말씀하신대로

    "웹표준이 브라우저별로 같은 출력을 해야 하는 '크로스브라우징'을 말하는 것은 아니다."

    웹표준은 != 크로스 브라우징 ...

    님이 보신 페이지는 웹표준 가이드지 크로스 브라우징 가이드가 아닙니다.

    IE6 에 제대로 안보인다는것을 지적하는것은 둘째치고 제목과 내용전개는 너무 억지스럽네요.

    "NHN 크로스 브라우징 가이드 사이트" 이면 이해가 갑니다만,

    웹표준을 지키지 않는 브라우저에서 웹표준으로 안내안 웹표준으로 만든 사이트가 안보인다고

    이렇게 네이버에 부정적인 말투로 주장하시는것은 부적절해 보입니다.
    2009.03.12 20:52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highca.com BlogIcon 언제나 함께하는 고칼슘 highca 네, 웹표준이 크로스브라우징을 지칭하는 것은 아닙니다. 하지만 현실적으로 IE6을 배제한 웹표준화는 있을 수 없습니다. 적어도 아직까지는요. 개발자들이 IE6이 싫고 표준만을 준수하고 싶어도 IE6 점유율이 가장 높기 때문에 배제할 수 없는 것입니다.

    하물며 어떤 가이드라인을 제공하여 "이걸 갔다가 쓰세요" 하고 있는데 막상 썼더니 가장 많은 사용자들에게는 잘 보여지지도 않는데 이것이 과연 문제가 없는 것일까요? 그리고 그것이 의미가 있는 것일까요?
    2009.03.13 02:31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hitme.kr BlogIcon 최면 IE6이 웹표준에 맞지 않는 것이죠.. IE7이 나온지가 언젠데.. 아직 업데이트를 안하시는 분들이 -0-;; 2009.03.13 09:14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highca.com BlogIcon 언제나 함께하는 고칼슘 highca 네 맞습니다. IE6이 웹표준에 맞지 않는 브라우저입니다. IE7도 그다지 표준을 준수하진 않지만 IE6보단 낫지요. 이것에 대한 열쇠는 MS가 가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비스타의 실패가 IE7의 보급을 생각만큼 올리지 못했으니깐요. XP에서도 IE7이 잘 돌아가지만 정품인증 등 처음에 이런저런 제약이 걸려 있었던 것도 한몫을 할겁니다. 모든 인터넷 사용자들이 IE6을 안쓰는 그날이 언제오려나 ㅠㅠ 2009.03.13 12:45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teamblog.joinc.co.kr/yundream BlogIcon yundream 표준의 문제라기 보다는 하위버전에 대한 호환성 보장의 문제인거 같네요. 2009.03.13 11:46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highca.com BlogIcon 언제나 함께하는 고칼슘 highca 원론적으로는 그렇습니다만, 현실적으로는 웹표준 = 모든 브라우저에서 보여야 한다는 전제가 깔려져 있기 때문에 한 말입니다. 위에서도 언급했지만, 웹표준 지키는 것과 크로스브라우징 맞추는 것은 별개의 개념이지만, 크로스브라우징이 맞춰지지 않은 웹표준은 사실상 의미가 없습니다. IE6 배제하고 웹표준 코딩해보세요. 의미가 있는가. 2009.03.13 12:50 신고
댓글쓰기 폼